광고


    S6, S6 엣지의 램 관리 이슈는 기기의 '특징'?

    근 일년간, 삼성의 스마트폰 소프트웨어는 꽤 랙이 있었고 느렸습니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에서 삼성은 가장 최적화된 터치위즈를 탑재했고, 이는 기능이 포함된 커스텀 안드로이드 UX입니다. S6 디바이스는 빠르고 부드럽지만 사용자는 몇주 후 S6와 S6 edge의 극단적인 백그라운드 메모리 관리를 경험하고 실감합니다.


    삼성은 적극적인 램 관리 값을 최신 터치위즈에서 반복해서 설정했고, 이는 다른 어플로 스위치 했을때 몇초 내 백그라운드 어플이 종료되는 현상을 불러오고있습니다. 실제로 하나의 어플을 실행 후 크롬 어플로 되돌아가면 메모리에 더 이상 남아있지 않아 다시 로딩합니다. 형편없는 멀티태스킹 경험은 롤리팝에서 일어나는 메모리 누수, 즉 다른 방법으로 고통을 야기하거나 사용 며칠 후 기기를 느려지게하는, OS가 필요로 할 때 효과적으로 메모리를 관리할 수 없는 것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삼성으로부터 램 이슈가 공식적으로 수정되기를 기다리고 있으며, 내부적으로 갤럭시S6 엣지 플러스가 출시될때 갤럭시S6, S6 엣지의 해당 문제가 해결될 것이라 보고있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갤럭시S6의 메모리 관리를 고의적으로 극단적인 백그라운드 어플 종료로 설정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이유? 아마 삼성이 여러개의 어플을 백그라운드로 구동하며 사용할때 좋은 경험을 지속할 수 있을 정도의 레벨까지 터치위즈를 최적화하지 못했을 수도 있습니다. 몇년간 삼성의 터치위즈는 꽤 나쁜 모습이었고 이는 최적화에 촛점을 맞추지 않고 반복적으로 안드로이드 UX에 기능을 추가하여 팽창시키기만 했으며,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 두 플래그쉽이 발매될때까지 100%에 도달하지 못했을 수 있습니다.



    물론 이는 추측일 뿐입니다. 하지만 삼성은 갤럭시S6 엣지 플러스와 함께 S6의 소프트웨어보다 더 최적화된 더 표준적인 램관리 시스템을 소개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게다가 아마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에 새로운 최적화가 업데이트 될 것입니다. 하지만 T-모바일 갤럭시S6에 업데이트된 안드로이드 5.1.1에서 문제에 대한 해결책의 결여로 인해 희망을 잃기 시작했습니다.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의 메모리 이슈는 의도적인 것일까요, 아니면 단지 나(샘모빌)의 헛소리일까요?


    Source : Sammobile

    광고


    Posted by 퍼스나콘

광고

data-ad-language="ko">